의정부시, 어려운 이웃 발굴하는 '희망보듬이' 1707명 모집

[지자체NOW]어려운 이웃에 관심있는 도민으로 복지안전망 구축

머니투데이 더리더 홍세미 기자 2024.06.11 10:36 카카오톡 네이버블로그 페이스북 트위터

경기 의정부시가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발굴‧제보하는 '경기도 희망보듬이'를 1707명 모집했다고 11일 밝혔다.

'희망보듬이'는 도민이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도민을 찾아 긴급복지 핫라인, 긴급복지 콜센터, 경기복G톡, 긴급복지 콜센터 누리집 등에 직접 제보하는 사업이다. 경기도가 구축하고 운영하고 있다. 

시에 따르면 지난 7일 기준 총 1707명의 희망보듬이를 모집했다. 시는 그동안 희망보듬이 모집 캠페인과 찾아가는 홍보 등을 적극 펼쳤다. 공공기관과 복지시설‧유관기관, 동 자생단체 회원, 신고의무자, 일반 주민 등 다양한 구성원으로 이뤄졌다. 

도는 각 지자체와 협력해 희망보듬이가 제보한 어려운 이웃에게 공적급여 등 복지서비스를 지원할 예정이다. 희망보듬이 참여 희망자는 온라인 경기민원24, 전자우편, 우편, 방문 접수 등으로 신청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희망보듬이는 자발적으로 주민이 참여해 위기이웃을 제보하는 역할을 하는 인적안전망"이라며 "어려운 상황에 처한 이웃들이 적기에 발견돼 지원받을 수 있도록 모집 및 활동이 더욱 활성화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희망보듬이와 함께 의정부시 명예사회복지공무원 해피브릿지를 위촉해 촘촘한 인적안전망을 구축하는 등 복지 사각지대 발굴 및 지원을 위해 적극 노력하고 있다.
semi4094@mt.co.kr

정치/사회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