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물산업클러스터, 가시적 최고 성과 창출... 물산업 성장 지속 견인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2024.02.27 23:57 카카오톡 네이버블로그 페이스북 트위터
▲사진제공=한국환경공단
-2월 27일, 물관리심포지엄서 한국환경공단 국가물산업클러스터 운영성과 및 향후계획 발표
-지난 5년간 입주기업 총 1조 2,146억 매출, 수출 1,115억 원 성과 달성, 국가 물산업 성장 지속 견인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안병옥)은 27일부터 3일간 개최되는 제32회 물관리심포지엄(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국가물산업클러스터 그간 운영성과와 향후계획에 대해 발표했다.

물관리심포지엄은 정부정책과 창조적 물 산업 형성의 거버넌스(민·관·산·학)간 소통 및 정보교환을 목적으로 하며 올해 행사의 주제는 “탄소중립 위한 지속가능한 물 관리”이다.

공단은 지난 2019년부터 국가물산업클러스터의 운영기관으로 선정되어 물산업 혁신 기술개발 및 국제경쟁력 강화, 국가 물산업 성장의 핵심 허브기능을 담당하고 있다.

세부적으로국가물산업클러스터(KWC)는 핵심플레이어(Key-Player), 글로벌지향(World Best), 소통과 협력(Cooperation)의 3대 핵심가치를 바탕으로, 지난 5년간 물기업 창업 육성, 연구개발, 사업화 및 해외진출 등의 전방위적 지원을 통해 클러스터 내 기업 98% 유치, 입주기업 총 매출 1조 2,146억 원, 수출 1,115억 원, 물산업 6천여 명 인재양성 등의 가시적인 성과를 창출했다.

이날, 물산업육성 활성화전략 특별세션에서는 올해 물기업의 해외시장 진출 지원계획과, 기업지원사업을 통해 성장한 기업의 기술개발 사례, 글로벌전략에 대해 상호 공유하고 벤치마킹 하는 기회를 가졌다.

국가물산업클러스터 기업지원사업은 총 21개 프로그램으로 물드림 판로 등 5개 기업육성사업, 워터스타기업 등 7개 기술개발사업, 물산업특성화대학원 등 3개 인재양성사업, 해외현지성능평가 등 6개 해외진출지원사업으로 구성됐다.

기업은 매년 물산업클러스터의 21개 프로그램에 참여해 각종 기술 및 행정지원을 받을 수 있으며, 이를 통해 국내시장을 넘어 해외진출의 전략적 접근방안도 모색해 나갈 수 있다.

안병옥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은 “국가물산업클러스터 입주기업과 더불어 국내 물기업이 공단 지원사업을 통해 성장기반을 마련하고, 우수사례 등을 적극 공유해 물 관련 강소기업 성장 육성의 마중물 역할을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국가물산업클러스터 운영 5년 차인 공단은 지난해보다 2배이상 늘어난 123억 원을 기업에 지원하는 등 국가물산업클러스터의 지속 성장과 물산업 전반의 미래지향적 도약을 위한 전사적인 노력을 다할 예정이다.
pyoungbok@mt.co.kr

정치/사회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