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수자원‧물환경 실무 용어사전’ 발간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2022.06.24 15:45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페이스북 트위터
환경부(장관 한화진)는 물관리일원화를 계기로 수자원‧물환경 분야 업무 종사자와 국민들이 물 용어를 쉽게 사용하고 이해할 수 있도록 ‘수자원‧물환경 실무 용어사전’을 발간하고, 국가수자원관리종합정보시스템을 통해 6월 22일부터 공개했다.

이번 ‘수자원‧물환경 실무 용어사전’은 현행 법령, 각종 법정계획, 설계기준, 보도자료 등에서 썼던 물 용어 3,050여 개를 전수 조사하여 업무 연관성, 활용빈도가 높은 용어를 중심으로 총 2,017개를 선정해 수록했다.

수록된 용어들은 물 분야 산‧학‧연‧관 전문가(35명)로 구성된 기술위원회의 검수 및 환경부 관련 부서의 확인 절차를 거쳤다.

뜻을 이해하기 어렵거나 헷갈리기 쉬운 용어에 대해서는 출처, 유의어, 연관어를 함께 기재하고 한자와 영문을 병용해 쓰는 등 전문용어를 이해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환경부는 이번 물 용어사전 발간의 후속조치로 누구든지 물 분야 전문용어를 일관성 있고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내년부터 ‘국어기본법’에 따라 ’물 분야 표준화 전문용어‘를 제정·고시할 계획이다.

아울러 물 용어를 그림과 도표로 시각화한 ’물용어 해설서‘를 제작하는 등 물 용어에 대한 접근성과 편의성을 한층 높일 예정이다.

이영기 환경부 물관리정책실장은 “그동안 기관별 기능과 목적에 맞게 여러 물분야 용어사전들이 발간된 적은 있으나, 이번 ‘수자원‧물환경 실무 용어사전’은 수자원, 상·하수도, 수질·수생태 등의 용어를 종합 정의한 것으로 물관리 관계자들이 실무에 바로 사용할 수 있도록 제작했다”라고 말했다.

아울러, “물 분야에서 발주하는 각종 정책·연구용역사업에서도 이번 용어사전에 수록된 단어를 사용하도록 이끌어 물 용어사전의 활용도를 높일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pyoungbok@mt.co.kr

정치/사회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