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자산관리공사, 국유부동산 105건 공개 대부

머니투데이 더리더 송민수 기자 2021.09.04 12:10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페이스북 트위터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 사장 문성유)는 9월 6일~9월 8일까지 3일 간 총 105건의 국유부동산을 온비드를 통해 대부한다고 밝혔다.

캠코는 활용도가 높은 국유부동산을 선별하여 매주 온비드를 통해 대부 및 매각을 실시하고 있다. 국유부동산은 소유권이 국가에 있어 근저당, 임대차 등 권리관계가 복잡하지 않고, 믿고 사용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특히, 이번 공개 입찰에는 경작용 토지, 공동주택 등 다양한 신규 물건 57건 및 최초 대부예정가보다 저렴한 물건 48건이 포함되어 있다.

입찰에 참여하기 전, 부동산의 형태, 위치 등 현황을 사전 확인하는 것이 좋으며, 각 부동산의 행위 제한 등 상세 이용 조건을 고려하여야한다.

자세한 공고 사항 및 입찰정보는 온비드 홈페이지 또는 스마트 온비드 앱내 ‘부동산 → 공고 → 캠코 국유재산’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캠코는 2018년부터 대부․매각 계약 업무의 효율성 제고와 이용고객 편의 증진을 위해 국토교통부의 부동산거래 전자계약 시스템과 연계하여 「부동산 전자계약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sms@mt.co.kr

정치/사회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