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대, 행복도시 공동캠퍼스 분양형으로 입주

행복청, 세종시․고려대와 공동 합의각서(MOA) 체결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2020.05.11 19:30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페이스북 트위터

행정중심복합도시(이하 행복도시) 세종에 조성하고 있는 공동캠퍼스 (분양형)에 고려대학교 행정전문대학원이 들어선다.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청장 이문기, 이하 행복청)과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 이하 세종시), 고려대학교(총장 정진택, 이하 고려대)는 5월 8일(금)「공동캠퍼스 입주를 위한 합의각서(MOA)」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충남대 의학바이오융합캠퍼스에 이어 사립대학으로는 최초로 고려대가 공동캠퍼스(분양형) 입주에 합의하게 되었다.

고려대는 공무원 전문 교육을 위한 행정전문대학원 이전을 시작으로 제4차 산업혁명과 미래사회를 대비한 교육 및 연구를 활성화하기 위한 미래융합대학원 설립 등을 계획하고 있다.

공동캠퍼스는 대학 구조조정과 재정제약을 고려하여 다수의 대학이 공동으로 입주하여 시설을 공동으로 활용하는 새로운 형태의 대학 모델이다. 

국내․외 대학뿐만 아니라 연구기관도 입주가 가능하여 입주기관 상호간의 공동연구․교육 등을 통한 산학연 협력활성화의 구심점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행복청은 ’18. 4월에 공동캠퍼스 조성 및 운영 근거를 담은「행복도시 특별법」및 같은 법 시행령을 개정․시행하고, 교육부와 협의하여「행정중심복합도시 내 공동캠퍼스 입주대학 설치․운영 고시('19.9.9, 교육부)」및「행정중심복합도시 공동캠퍼스 입주절차 및 승인기준(’19.11.5, 행복청)」을 제정하는 등 입주를 위한 제도정비를 완료하였다.

한편, 공동캠퍼스 부지조성 및 임대형 교사시설, 공동시설에 대한 건축 공사(2,000억원, 50,000㎡)는 ’21.7월부터 시작하여 ’23.12월까지 준공하고, 올해 하반기에는 공동캠퍼스 입주자 모집공고를 실시하여, ’21년 상반기부터는 입주심사를 거쳐 입주기관을 선정할 예정이다.

이문기 행복청장은 “앞으로도 공동캠퍼스 조성 취지에 부합하는 우수 대학들을 적극 유치하여 공동캠퍼스 개교가 차질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학령인구 감소 등으로 대학의 지방캠퍼스 건립이 어려운 상황에서 공동캠퍼스가 행정수도 대학 유치의 마중물이 될 수 있도록 조성에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jmg1905@mt.co.kr

정치/사회 기사

연예/스포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