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생태원, 동아리활동으로 배우는 생태탐구 도서 발간

‘도전! 생생탐: 가시박 잎의 구멍은 누가 만든 걸까?’ 발간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2020.03.30 15:40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페이스북 트위터
환경부 산하 국립생태원(원장 박용목)은 전국 초중고 학생들의 생태동아리 탐구대회 활동과정을 담은 자율학습도서 ’도전! 국립생태원 생태동아리 탐구대회: 가시박 잎의 구멍은 누가 만든 걸까?‘를 3월 30일 발간한다.

이번 도서는 ‘외래생물과 유전자변형생물체가 우리 생활과 생태계 안전에 미치는 영향’이란 주제로 생태와 환경에 관심 있는 초중고 생태동아리 23개팀을 대상으로 지난해 7월부터 11월까지 열린 ‘제6회 국립생태원 생태동아리 탐구대회’의 결과물을 담았다.

국립생태원은 2014년부터 매년 ‘국립생태원 생태동아리 탐구대회’를 개최하여 국민 눈높이에 맞춘 생태연구 가치의 이해 및 정보 확산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도서는 생태탐구 과정과 방법을 알려주는 ‘탐구 주제 알아보기’, 23개 동아리의 탐구활동을 담은 ‘탐구 활동 보기’, 주어진 탐구주제에 대해 독자도 함께 고민하고 풀어보는 ‘함께 탐구해 보기’ 등 3개의 장으로 구성됐다.

이번 도서는 생태탐구활동에 흥미를 가진 학생들이 부모나 교사와 함께 생태탐구활동을 할 때 자율학습도서로 활용할 수 있도록 기획됐다.

국립생태원은 올해 5월부터 ‘제7회 생태동아리 탐구대회’를 개최하여 그 결과물을 내년에도 도서로 발간할 예정이다.

박용목 국립생태원장은 “그간의 탐구활동 성과를 국민과 공유하고, 과학의 대중화를 견인하고자 도서 제작을 기획했다”라며, “이 책을 읽고 보다 많은 학생들이 생태탐구활동에 관심을 키우고, 미래 생태학자를 꿈꾸는 계기가 되기를 희망한다”라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정치/사회 기사

연예/스포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