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세대학교 미래교육원, 실용음악 교육시스템 도입...연세콘서바토리 개원

머니투데이 더리더 송민수 기자 2019.03.15 17:45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페이스북 트위터

3월 연세대학교 부설 교육기관인 미래교육원에 실용음악 전문 연세콘서바토리가 개원한다.

연세콘서바토리에서는 실용음악 분야의 혁신적인 교육시스템을 도입하여 전문 뮤지션을 양성하겠다는 야심찬 계획이다. 2019년도에는 일반과정이, 2020년 부터는 학위과정이 진행 될 예정이다.

3월 25일부터 4월5일까지 2주간 공개강의를 진행하며 예비 뮤지션을 꿈꾸는 학생들에게 연세콘서바토리의 수업을 무료로 공개할 예정이다. 이번에 개강하는 과정은 1:1 개인레슨과정, 클래스과정, 코스과정으로 구성되며 1인 크리에이터과정, 보컬, 기악 , 디제이 & 이디엠, 뉴-뮤직 컴포서, 댄스(코레오그라피, 락킹, 왁킹, 힙합, 걸리쉬 댄스, 팝핀, 비보잉), 뮤지컬배우코스, 케이팝코스, 교회음악코스, 색소폰앙상블 최고위코스, 댄스퍼포먼스코스 로 구성되어 있다.
에메랄드캐슬 지우 책임강사를 필두로 ,성시경 박효신 의 작˙편곡가 황성제, 자이언티 작곡가 윤석철 ,기타리스트 홍준호 ,디제이 스케즐원 등 한국최고의 뮤지션들이 강사로 포진되어 있으며 초보들을 위한 강의부터 전문 뮤지션을 위한 과정까지 다양한 클래스가 운영되며 많은 예비 뮤지션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2019년도에는 일반과정이 2020년 부터는 학위과정이 진행 될 예정이다.

한편 3월 23일 인기래퍼 ‘마미손’의 무료공개 특강도 예정되어 있어 많은 청소년들의 신청 및 문의가 이어지고 있으며 수강신청과 특강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sms@mt.co.kr

정치/사회 기사

연예/스포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