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베트남 푸끄엉 그룹과 725가구 규모 아파트 단지 공동투자 협약 체결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2018.08.09 10:59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페이스북 트위터
사진 = 롯데건설


롯데건설은 어제 베트남 호치민 내 ‘롯데 레전드’ 호텔에서 베트남 푸끄엉(Phu Coung) 그룹과 베트남 현지 푸끄엉 펄(Phu Coung Pearl) 공동주택 개발사업을 위한 공동투자 협약 체결식을 진행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베트남 푸끄엉(Phu Coung) 그룹의 응웬 비엣 끄엉(Nguyen Viet Cuong) 회장과 롯데건설 해외영업본부 한용수 본부장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호치민에 725가구 규모의 아파트 단지를 개발하는 푸끄엉 펄(Phu Coung Pearl) 프로젝트 사업으로 알려졌다.

롯데건설의 지분은 51%로, 본 사업은 향후 분양매출 약 9천8백만달러(약 1천98억원) 규모로 관측된다.

이번 프로젝트는 베트남 호치민에서도 배후 주거지구로 각광을 받고 있는 탄미로이 신도시 내에 위치하고 있으며, 지상 25층, 2개동 규모의 공동주택 725가구와 상업시설로 계획되었으며, 금년 10월에 착공하여 2020년 5월 준공하게 된다.

롯데건설은 이날 푸끄엉 펄(Phu Cuong Preal)개발사업에 공동투자를 위한 주주협약과 본 사업의 주식 51%를 인수함으로써 본 사업투자를 통하여 베트남 주택개발사업을 위한 선도적인 기반 마련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베트남 푸끄엉 그룹은 베트남 호치민에 대규모 토지를 보유하고 있는 중견 디벨로퍼로, 호치민 내 3,400세대 규모의 아파트사업과 남부 락지아에 60만평 규모의 신도시사업 등을 추진한다.

푸끄엉 그룹의 응웬 비엣 끄엉(Nguyen Viet Cuong) 회장은 “롯데건설은 건축, 주택, 인프라, 플랜트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기술력과 앵커 테넌트 유치 능력을 강점으로 복합개발사업과 대규모 신도시 개발사업에 노하우를 가진 건설회사이며, 본 사업을 통하여 장기적인 파트너사로서 향후 동반성장이 기대된다.”고 전했다.

협약식에 참석한 롯데건설 해외영업본부 한용수본부장은 “롯데건설은 푸끄엉(Phu Cuong)그룹과 협력을 통해 시너지 효과를 기대하고 있으며, 롯데건설의 국내 주택개발 노하우를 접목하여 차별화된 베트남 주거시장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theleader@mt.co.kr

최신기사

정치 기사

사회 기사

연예 기사

스포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