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억 UNIST 상임감사 '자랑스러운 감사인상' 대상 수상

머니투데이 더리더 최지선 기자 2017.12.07 13:51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페이스북 트위터


이승억 울산과학기술원(UNIST) 상임감사가 7일 한국감사협회 주관으로 제주도 제주롯데시티호텔에서 개최된 ‘2017 한국감사인대회’에서 감사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자랑스러운 감사인상은 감사활동을 통해 조직발전과 경영혁신에 대한 기여한 공로와 한국감사협회 발전에 공로가 큰 감사인을 선정해 시상하는 상이다.

이 감사는 지난해 3월 울산과학기술원에 취임 후 시설보안 출입보안점검, IT분야·시설공사 감사 등 선제적인 감사·점검활동으로 기관의 취약분야 제도 개선을 주도해왔다. 또 저명인사 초청 교육 등 청렴교육 활성화로 소통문화 확산에 기여했고, 수의계약 현황·업무추진비 집행 등 윤리경영정보 공시 체계 개선으로 기관의 투명성과 책무성을 확보했다.

이 상임감사는 “이번 수상은 개인적으로도 뜻깊지만 그간 각종 점검 및 감사를 통한 제도개선, 반부패청렴정책 추진을 통한 청렴도 제고 등 노력을 인정받은 것 같아서 기쁘다”고 밝혔다.

한국감사협회는 300여개 업체의 공·사기업, 금융기관의 감사, 감사위원, 감사실장, 감사담당실무자, 내부감사전문가 등으로 구성돼 있는 감사연구단체다. 협회는 30여년에 걸쳐 특별초청강의, 국내외 연수 및 세미나 및 교육과정 운영 등을 통해 감사인 자질향성과 경영합리화에 전력하고 있다.



최신기사

정치 기사

사회 기사

연예 기사

스포츠 기사